광고
로고

정유라, 오산시 무소속 출마 선언…"안민석 낙선이 목표, 완주는 안 해"

이선복기자 | 기사입력 2024/02/15 [15:52]
뉴스 >
sns기사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정유라, 오산시 무소속 출마 선언…"안민석 낙선이 목표, 완주는 안 해"
기사입력: 2024/02/15 [15:52] ⓒ 평택투데이
이선복기자

 



최순실(개명 후 최서원) 씨의 딸 정유라 씨가 15일 안민석 더불어민주당 의원을 낙선시키기 위해 “경기도 오산에 무소속으로 출마하고 싶다”고 밝혔다.

정 씨는 이날 오후 페이스북에 “완주 목표는 없고 안민석 쫓아다니면서 무조건 민석이 낙선시키고 싶다”며 이 같이 적었다. 그러면서 “기탁금만 모이면 진심으로 출마할 것”이라며 “완주 안 해도 괜찮으신 분만 도와달라”고 말했다.

본인 계좌번호를 공유한 정 씨는 “기탁금 기준 17일까지 1500만원이 모이면 후보 등록을 하고 안민석을 쫓아다닐 것”이라며 “‘내 돈 300조 어디다 뒀냐’고 당당히 물어보고, 윤지오를 데려오라고 하는 게 목표”라고 덧붙였다.

한편 오산이 지역구인 안 의원은 이번 총선 출마를 선언하며 “4월 10일은 국민이 윤석열 정권을 심판하는 날”이라며 “오산 시민들이 키워준 오산의 안민석이 이재명과 함께 정권 심판의 선봉장이 되겠다”고 밝혔다.

이어 “박근혜 국정농단을 밝혀 탄핵 정국을 주도했던 경험으로 윤석열 정권의 국정농단을 밝히겠다. 당장 김건희 여사 특검법 국회 재의결에 앞장서겠다”고 강조했다.

이 기사 좋아요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평택투데이.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